'여고생' 진지희 "'선암여고', 현실적 애드리브 연기에 집중"

윤상근 기자 / 입력 : 2014.12.16 16:11 / 조회 : 857
  • 글자크기조절
image
배우 진지희 /사진=김창현 기자


배우 진지희가 드라마 '선암여고 탐정단'을 찍으며 현실적인 애드리브 연기가 많이 나오게 됐다고 말했다.

진지희는 16일 오후3시 서울 중구 순화동 JTBC 호암아트홀에서 열린 종합편성채널 JTBC 드라마 '선암여고 탐정단' 제작발표회에서 이와 같이 말했다.

진지희는 "지금 학교를 다니고 있기 때문에 요즘 여중생, 여고생들이 어떤 용어를 쓰는지는 더 듣고 있고 더 잘 알고 있기도 하다"고 말했다.

이어 "탐정단 5명의 멤버들의 호흡이 되게 중요한 것 같은데 극중 해결해야 하는 미스터리 사건들을 풀어가는 과정에서 자연스럽게 내가 아는 애드리브가 나오게 됏다. 자연스럽게 애드리브 연기를 하기 위해 많이 노력하고 있다"고 말했다.

한편 '선암여고 탐정단'은 '무엇이든 맡겨만 주십시오'라는 야심찬 포부 아래, 재기발랄한 여고생들이 학교 안팎의 미스터리한 미해결 사건들을 풀어나가는 좌충우돌 학원 로맨스 추리물.

'선암여고 탐정단'은 16일 오후 11시 첫 방송 된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윤상근|sgyoon@mt.co.kr

머니투데이 스타뉴스 가요 담당 윤상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