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꽃청춘' 유연석 "바로, 여행후 우정팔찌 안껴"

김영진 기자 / 입력 : 2014.07.28 15:04 / 조회 : 1354
  • 글자크기조절
image
(왼쪽부터) 유연석, 손호준/사진=이동훈 기자


배우 유연석이 그룹 B1A4 바로와의 여행이 즐거웠다고 말했다.

유연석은 28일 오후2시 서울 강남구 논현동 임피리얼 팰리스 호텔에서 열린 케이블 채널 tvN 새 예능프로그램 '꽃보다 청춘' 기자간담회에서 바로가 여행이 힘들었다고 말한 것에 대해 "저희는 바로랑 굉장히 재밌게 여행을 했다고 굳게 믿고 있었고, 우정팔찌도 나눠가지고 굉장히 훈훈했다고 믿었다"라고 말문을 열었다.

유연석은 "돌아오고 나니까 저희 둘은 공식 스케줄을 할 때는 팔찌를 차고 다니는데 바로는 팔찌를 안 끼고 스케줄 임하고 있더라"라며 "거기다 우리들과의 여행 힘들었다고 하는 기사를 접하고 어쩜 그럴 수 있냐고 말하기도 했다"고 말했다.

이어 "우리는 굉장히 재밌었다. 아무래도 바로가 그 전에 갔던 게 B1A4 멤버들끼리 갔던 여행이고 환경이 준비된 상태에서 떠난 여행이라 비교가 됐던 것 같다"며 "저희는 정말 몸만 가지고, 예산도 넉넉지 않게 여행을 했다. 더군다나 바로가 막내다 보니 본인이 힘들다고 느끼지 않았나 싶다"고 해명했다.

유연석은 "다음에 우리끼리 여행 가자고 했었다. 다음번에 가게 되면 힘들다는 이야기 안 나오도록 해야 될 것 같다"고 덧붙였다.

한편 '꽃보다 청춘'은 '꽃보다' 시리즈를 탄생시킨 나영석 PD와 CJ E&M 이적 후 첫 작품을 선보이게 된 신효정 PD가 의기투합한 프로젝트다. '꽃보다 청춘'은 '40대 꽃청춘' 윤상, 유희열, 이적의 페루 여행과 '20대 꽃청춘' 유연석, B1A4 바로, 손호준의 라오스 여행으로 총 8회에 걸쳐 방송된다. 오는 8월 1일 오후 9시 50분 첫 방송.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