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양이' 현우, 최윤영 위해 운전..'달달한 드라이브'

김민정 인턴기자 / 입력 : 2014.07.24 21:07 / 조회 : 917
  • 글자크기조절
image
/사진=KBS 1TV'고양이는 있다' 방송화면 캡처


'고양이는 있다' 현우가 최윤영을 위해 운전을 했다.

24일 방송된 KBS 1TV 일일드라마 '고양이는 있다(극본 이은주·연출 김원용)'에서 염치웅(현우 분)은 조용한 곳에서 글을 쓰려는 고양순(최윤영 분)을 산사에 데려갔다.

염치웅은 아버지의 낡은 자동차를 가져 와 "그곳까지 멀다"며 "내가 데려다주겠다"고 말했다.

염치웅은 "그런데 차가 낡았다. 에어컨도 안 된다"며 민망해 했고, 고양순은 "상관없다. 차가 움직이기만 하면 되지"라고 시원하게 말했다.

이후 두 사람은 라디오 방송에서 흘러나오는 노래를 들으며 달콤한 드라이브를 즐겼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