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승윤·선아, '막영애13' 합류..27일 첫 방송

윤성열 기자 / 입력 : 2014.03.07 09:44 / 조회 : 1401
image
선아(왼쪽)와 오승윤 / 사진=CJ E&M


배우 오승윤과 선아가 tvN '막돼먹은 영애씨 13'(이하 막영애 13)에 합류한다.

7일 CJ E&M 한상재 PD는 "오승윤과 선아를 '막영애 13'에 캐스팅했다"고 밝혔다.

오승윤은 극중 나라의 부름을 받고 집을 떠나있던 영애네 막내 동생 영민 역을 맡는다. 군대에서 부모님 몰래 이혼한 것도 모자라 제대 후 더 철딱서니 없는 행동으로 부모님 뒷목을 잡게 만드는 막돼먹은 막내로 활약할 예정이다.

선아는 뚱한 표정으로 제멋대로 행동해 영애의 속을 긁는 낙하산 신입사원 선아로 분한다. 부모님 몰래 대출받은 돈으로 명품여행을 갔다가 빚만 지고 돌아와 아버지 손에 끌려 강제 취업한 철부지역할을 보여줄 예정이다.

한상재 PD는 "맡겨진 캐릭터를 잘 소화해낼 뿐 아니라 기존 배우들과의 호흡도 좋아 극의 재미를 극대화시키고 있어 앞으로의 활약을 기대해도 좋을 것"이라고 전했다.

'막돼먹은 영애씨'는 영애(김현숙 분)를 중심으로 펼쳐지는 직장인들의 애환과 30대 여성들의 삶을 현실적으로 담아 2007년 4월 첫 방송된 이후 8년 동안 시즌제로 이끌어온 드라마.

이번 시즌에서는 낙원인쇄사로 이직 후 적응을 마친 영애가 막돼먹은 본능을 깨워 더욱 화끈한 반격을 시작할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막영애 13'은 오는 27일 오후 11시 첫 방송된다.

윤성열 기자bogo109@mt.co.kr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