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달환, 재경앓이 화제..."재경이 마음에 남더라~"

조은혜 기자 / 입력 : 2013.07.10 09:58 / 조회 : 899
  • 글자크기조절
image
/사진=KBS 2TV '우리동네 예체능' 방송 캡처


배우 조달환의 재경앓이가 화제다.

지난 9일 방송된 KBS 2TV '우리동네 예체능'에서 멤버들이 볼링에 이어 새로운 종목 배드민턴에 도전하는 모습이 전파를 탔다.

이날 방송에서 조달환은 본격적인 배드민턴 경기에 앞서 함께 호흡할 파트너를 기다리며 설레는 마음을 감추지 못했다.

조달환은 파트너를 기다리는 동안 "재경 씨가 다시 올 거 같다"며 "마음에 남더라"고 처음 예능에 출연해 3분 가상 연애를 했던 걸그룹 레인보우 멤버 재경을 언급해 눈길을 끌었다.

또한 파트너와 만날 시간이 가까워 오자 조달환은 "남자만 아니었으면 좋겠다"고 재차 강조했고, 파트너로 재경이 아닌 그룹 빅스타 멤버 필독이 나타나자 조달환은 "여자가 아니잖아"라고 소리치며 실망감을 감추지 못해 깨알웃음을 전했다.

한편 이날 방송에서 멤버들의 복식 파트너로 강호동은 가수 존박, 최강창민은 배우 이종수, 이수근은 전 씨름선수 이만기를 맞이했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