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신' 최원영 "철저한 계산 끝에 애드리브 한다"

정진욱 인턴기자 / 입력 : 2013.07.10 01:04 / 조회 : 2748
  • 글자크기조절
image
/사진=SBS '화신-마음을 지배하는 자' 방송 화면


배우 최원영이 드라마 촬영에서 애드리브를 하기 전 철저히 계산을 하고 행동으로 옮긴다고 밝혔다.

최원영은 9일 오후 방송된 SBS '화신-마음을 지배하는 자'에서 자신의 연기관에 대해 언급했다.

이날 MC 김희선은 "최원영 씨가 드라마 '백년의 유산' 촬영 중 과도한 애드리브를 해서 촬영장 분위기를 흐린다고 심이영 씨가 제보했다"고 말했다.

그러자 최원영은 급 정색하며 "그런 이야기를 했냐. 이번 드라마 속 내 캐릭터가 다른 인물들과 비교해서 애드리브를 할 여지가 많다. 그래서 애드리브를 많이 한 건 사실이다"며 해명했다.

그는 "촬영 전 철저히 계산을 하기 때문에 같은 애드리브는 하지 않는다"고 밝혔다.

또한 최원영은 "사실 애드리브를 하기 전 감독님께 미리 허락 받진 않는다. 그냥 내 마음대로 한다"며 쑥스러워했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