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체능' 존박 "배구선수 출신..배드민턴은 生초보"

김예진 인턴기자 / 입력 : 2013.07.10 00:01 / 조회 : 2200
  • 글자크기조절
image
사진=KBS 2TV '우리동네 예체능' 방송캡처


가수 존박이 KBS 2TV '우리 동네 예체능'(이하 '예체능')에 첫 등장했다.

9일 오후 방송된 KBS 2TV 예능프로그램 '우리 동네 예체능'에서 강호동과 존박이 새로운 도전종목 배드민턴에서의 복식 조로 결정됐다.

복식 파트너를 찾으라는 미션을 받은 멤버들은 각자 지정된 장소에 파트너를 찾으러 갔다. 강호동은 지하철 에스컬레이터에서 존박과 마주치자 기쁨을 감추지 못했다.

강호동이 "배드민턴 언제부터 쳤느냐"고 묻자 존박은 "그저께부터 쳤다"고 답했다. 강호동은 존박의 말에 "놀리지 말라"며 믿지 않았다.

존박이 "그래서 오늘이 두 번째다"고 말했다.

그 말에 충격 받은 강호동은 "안 돼!"라며 소리쳤다. 그는 존박의 다부진 각오를 듣고서도 "상처를 많이 받을 텐데"라며 걱정했다.

강호동은 존박이 배구선수출신이라고 밝히자 "잘됐다. 배드민턴 스매시가 배구스파이크와 거의 흡사하다고 들었다"며 안심했다.

한편 이날 볼링 편 멤버였던 이병진이 깜짝 출연했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