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용필 19집 구입 남성팬 "회사 휴가내고 왔다"

이지현 기자 / 입력 : 2013.04.23 10:00 / 조회 : 6481
  • 글자크기조절
image
조용필 ⓒ스타뉴스


10년 만에 돌아온 '가왕' 조용필의 19집 앨범을 처음으로 손에 넣은 팬이 기쁨을 감추지 못했다.

발매 당일인 23일 새벽 1시부터 앨범을 1등으로 사기 위해 서울 종로 영풍문고 앞에 줄을 서 있었다는 한 남성팬은 "굉장히 기쁘다. 며칠 동안 계획해서 왔기 때문에 정말 행복하다"고 말했다.

이 팬은 "원래 오늘이 근무일인데 휴가까지 내고 온 거라 기쁨은 말로 표현할 수 없다. 그냥 '바운스'다"며 미소 지었다.

조용필의 19집 '헬로'는 23일 오전 9시 30분 몇몇 대형서점을 통해 정식으로 판매된다. 팬들은 복수구매를 차단하기 위한 신분증 확인 절차와 오전 6시께부터 번호표를 발급받는 등 공식 팬클럽의 지휘 아래 질서정연한 모습을 보였다.

현장에서 조용필의 선공개곡 '바운스'가 흘러나오자 기다리던 수백명의 팬들은 함께 노래를 따라 부르며 '가왕'의 귀환에 행복해 하기도 했다.

image
ⓒ사진=최부석 기자


이번 앨범 수록곡인 '바운스'(Bounce)는 지난 16일 선 공개돼 하루 만에 국내 주요 음원 차트 1위를 석권하는 등 돌풍을 일으켰다. 이번 앨범에는 '바운스'를 포함, 타이틀곡 '헬로(Hello)' 등 총 10트랙이 담겨 있다. 23일부터 오전부터 오프라인에서 앨범 구매가 가능하며 낮 12시에는 음악 사이트에도 음원들이 공개된다.

한편 조용필은 이날 오후 8시 서울 올림픽 공원 내 올림픽 홀에서는 '프리미어 쇼케이스-헬로!'를 열며 19집 수록곡들의 첫 무대를 갖는다. 방송인 김제동이 사회를 맡으며, 박정현 국카스텐 자우림 이디오테잎 팬텀 등 후배 뮤지션들도 참여한다.

조용필은 오는 5월31일부터 6월2일까지 서울 올림픽공원 체조경기장에서 단독 콘서트를 열며 전국 투어에 본격 돌입한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