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지원, '윤후앓이' 합류? "한 번 만나보고 싶다"

이준엽 기자 / 입력 : 2013.03.11 13:39 / 조회 : 3934
image
<화면캡처=MBC '기분 좋은 날'>


배우 하지원이 '윤후앓이' 중임을 고백해 화제다.

11일 오전 방송된 MBC '기분 좋은 날-연예플러스'에는 하지원의 화보촬영 현장을 찾아 인터뷰를 진행해 눈길을 끌었다.

이날 방송에서 하지원은 작품에서 만나고 싶은 배우를 묻는 질문에 "하정우, 송중기와 함께 해보고 싶다"고 전한 뒤 "얼마 전 TV에서 윤후 군을 봤다. 너무 귀여웠다"고 전했다.

이어 "송종국의 딸인 지아에게 같이 썰매를 타자고 하는 모습을 봤는데 솔직하고 멋있었다. 한 번 만나보고 싶다"고 덧붙이며 윤후 군에 대한 애정을 드러냈다.

윤후 군은 그룹 바이브 멤버인 윤민수의 아들로 최근 MBC '일밤-아빠! 어디가?'에 출연해 깜찍한 매력을 선보이며 시청자들의 큰 사랑을 받고 있다.

한편 하지원은 오는 5월 개봉 예정인 영화 '조선미녀삼총사'에서 진옥 역을 맡아 배우 강예원, 가인 등과 함께 열연을 펼칠 예정이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