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심장' 이동욱 "단역시절 유명배우에게 무시당해"

고소화 인턴기자 / 입력 : 2013.01.30 00:12 / 조회 : 6889
image
<화면캡처- SBS 예능프로그램 '강심장'>


배우 이동욱이 단역 시절 설움을 겪었던 사실을 고백했다.

29일 오후 방송된 SBS 예능프로그램 '강심장'에서 이동욱은 "단역시절 유명 배우를 우연히 만났었다"고 밝혔다.

그는 "단역 때는 항상 촬영장에 일등으로 갔었다. 그때 우연히 유명한 배우가 나타나기에 다가가서 반갑게 인사를 했었다"고 전했다.

이어 "당연히 그 분은 단역인 나를 몰랐을 것이다. 그러나 그때 나를 차갑게 바라보며 '뭐야'라고 하고 떠나 나에게 큰 상처를 줬다"고 고백했다.

이동욱은 "그 순간 내가 나중에 배우가 되면 단역배우의 인사를 잘 받아줘야겠다고 다짐했다"고 덧붙였다.

한편 이날 방송에서는 걸그룹 시크릿(전효성 징거 송지은 한선화)의 송지은이 신인시절 겪었던 고생담을 밝혔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