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석원, '아이리스2' 히든카드 투입

문완식 기자 / 입력 : 2013.01.24 08:36 / 조회 : 5275
image


배우 정석원이 오는 2월 13일 첫 방송하는 KBS 2TV 수목극 '아이리스2'에 히든카드로 투입된다.

24일 소속사 포레스타엔터테인먼트에 따르면 정석원은 극중 NSS 국장이자 미스터 블랙의 지시를 받는 아이리스였던 이중첩자 백산 국장(김영철 분)의 젊은 시절을 연기한다.

'아이리스2'에서도 NSS와 아이리스를 사이에 둔 요주의 인물로 활약하는 백산의 과거를 통해 그가 이중첩자가 될 수밖에 없었던 비밀을 공개하게 된다.

정석원은 지난 18일 인천에서 촬영을 마쳤다.

포레스타엔터테인먼트 관계자는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첩보 드라마에 합류하게 돼 영광이다"며 "'아이리스' 시리즈의 핵심 인물의 과거를 보여주는 핵심 장면인 만큼 좋은 연기로 힘을 보태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한편 정석원은 '아이리스2' 외에도 잇따라 차기작을 결정하며 바쁜 2013년을 보내고 있다.

그는 지난 2002년 발생한 제2연평해전을 소재로 한 영화 'N.L.L.-연평해전'(감독 김학순, 제작 ㈜로제타시네마)의 주연을 맡아 촬영을 시작했다.

극중 주인공 고 윤영하 소령 역을 맡은 정석원은 "이 영화는 내 연기인생의 터닝포인트가 될 것"이라며 각오를 다지고 있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