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스' 이종혁 "'신사의 품격' 출연 고민 했었다"

황가희 인턴기자 / 입력 : 2013.01.17 00:02 / 조회 : 4475
image
<사진= MBC '황금어장- 라디오스타' 캡처>


배우 이종혁이 SBS 주말드라마 '신사의 품격' 출연을 고민했다고 고백했다.

이종혁은 16일 오후 방송된 MBC 예능프로그램 '황금어장- 라디오스타'에 출연해 "처음 '신사의 품격' 캐스팅 당시 고민만 들어주는 친구 역할인 줄 알았다"라며 출연을 고민했던 이유를 밝혔다.

이어 그는 "바람도 펴야하고 해서 좀 그런 역이 아닌가 걱정했는데 감독님도 그렇고 작가님도 좋았다"라며 "같이 출연하는 멤버들도 좋아서 결정했다"라고 출연을 결심한 계기를 말했다.

이에 임형준은 "향후 몇 년 간은 종혁씨 라고 부를 것 같다"라고 더하며 20년 지기 이종혁의 인기에 굴복한 모습을 보여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이날 방송에는 배우 고창석, 이종혁, 임형준이 출연해 숨겨둔 입담을 과시했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