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7번방' 류승룡 "나의 매력은 귀여움..미안해요"

안이슬 기자 / 입력 : 2012.12.18 12:38 / 조회 : 4140
  • 글자크기조절
image
ⓒ이기범 기자


배우 류승룡이 자신의 매력으로 '귀여움'을 꼽았다.

류승룡은 18일 오전 서울 CGV압구정점에서 열린 '7번방의 선물'(감독 이환경) 제작보고회에서 자신만의 매력은 귀여움이라고 말했다.

류승룡은 충무로에서 많은 사랑을 받게 된 자신만의 매력을 묻는 질문에 "어떤 영화든 고생해서 만들잖나. 좋은 이야기를 많은 분들이 보고 감동받고 잘 전달됐을 때 영화의 관계자들, 스태프들이 모두 보람을 얻는 것 같다"며 "작품에 충실하는 모습, 성실하게 하는 모습 때문에 사랑해주시는 것이 아닐까?"라고 답했다.

그는 조금 더 구체적으로 말해달라는 MC 박경림의 요청에 "귀여움?"이라고 말했다. 류승룡은 배우들의 원성에 곧바로 "미안해요"라고 사과를 해 웃음을 자아냈다.

오달수는 이어 "연기도 잘 하지만 그보다도 그릇이 크다"며 "대인배인 것 같다"고 류승룡을 칭찬했다.

한편 '7번방의 선물'은 교도소 7번방에 들어온 바보 용구(류승룡 분)에게 딸 예승(갈소원, 박신혜 분)을 만날 기회를 주기 위한 7번 방 패밀리들의 합동작전을 그린 영화다. 내년 1월 24일 개봉.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