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근영, '청담동 앨리스' 첫촬영..인형탈 속 미모

최보란 기자 / 입력 : 2012.10.19 16:58 / 조회 : 15888
image
<사진제공=나무엑터스>


배우 문근영이 SBS 새 주말드라마 '청담동 앨리스'(극본 김지운 김진희·연출 조수원) 첫 촬영 현장이 공개 됐다.

19일 소속사 나무엑터스를 통해 공개된 '청담동 앨리스'의 촬영 현장 사진에서 문근영은 주인공 한세경으로 분해 사랑스러운 매력을 발산했다.

image
<사진제공=나무엑터스>


사진 속 문근영은 동물인형 털옷을 입고 잔디밭에 앉아 환한 미소를 짓고 있다. 별다른 스타일링 없이 하나로 깔끔하게 묶은 헤어스타일과 특유의 맑은 외모로 주위를 환하게 밝혔다.

관계자는 "촬영 중 탈을 쓰고 있을 땐 주위 사람들의 궁금증만을 자아냈던 문근영이 잠시 후 쉬는 시간에 탈을 벗자마자 주위에 많은 인파들이 몰리며 시선을 한 몸에 받았다"라고 전했다.

'청담동 앨리스'는 시작은 노력형 캔디였으나 더 이상 캔디로 살지 않겠다고 선언한 뒤 노력형 신데렐라가 되는 주인공을 통해 대한민국을 지배하는 부와 진정한 결혼의 의미를 되새겨 보는 드라마. '다섯손가락' 후속으로 12월 첫 방송 예정이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