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각시탈' 천호진, 주원 손에 죽음..박기웅 분노

황가희 인턴기자 / 입력 : 2012.09.05 22:35 / 조회 : 11140
image
<사진= KBS2TV 수목극 '각시탈' 캡처>


'각시탈' 주원이 아버지의 원수를 갚았다.

5일 오후 방송된 KBS2TV 수목드라마 '각시탈'에서 이강토(주원 분)은 기무라 타로(천호진 분)를 죽이기로 결심했다.

이에 이강토는 기무라 타로를 찾아가 "네놈의 손에 죽은 우리 아버지 원수를 갚으러왔다"라며 일격으로 그를 쓰러트렸다.

이에 쓰러지던 타로는 "내가 죽어도 대일본제국은 영원 할 것이다"라고 유언, 이강토는 "죄의 대가는 더디지만 반드시 찾아오는 법 대일본제국은 끝내 망할 것이다"라며 소리쳤다.

한편 이를 목격한 기무라 슌지(박기웅 분)는 각시탈에 대한 복수를 한 번 더 다짐해 앞으로의 전개에 대한 궁금증을 자아냈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