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시원, '드라마의 제왕' 출연..'까칠한 한류스타'

최보란 기자 / 입력 : 2012.08.27 14:46 / 조회 : 4829
  • 글자크기조절
image
최시원 ⓒ사진=홍봉진기자 honggga@


그룹 슈퍼주니어의 최시원이 까칠한 한류스타로 안방극장에 컴백한다.

27일 방송 관계자들에 따르면 최시원이 오는 11월 방송될 SBS 새 월화드라마 '드라마의 제왕(가제, 극본 장항준 이지효·연출 홍성창)에서 톱스타 강민 역으로 캐스팅 됐다.

이와 관련 SM엔터테인먼트 측은 스타뉴스와 전화통화에서 "최시원이 '드라마의 제왕' 캐스팅 제안을 받은 것이 사실"이라며 "긍정적으로 검토 중에 있다"라고 전했다.

'드라마의 제왕'은 드라마는 무조건 돈이 되어야 한다는 베테랑 외주제작사 대표와 드라마는 인간애라고 부르짖는 신인작가, 타협을 모르는 똘기 충만의 국내 톱스타 배우가 만나 펼치는 드라마 제작기를 달콤 발칙한 본격 캐릭터 코미디 풍으로 그린 드라마다.

최시원이 연기할 강민은 국보급 외모에 연기력까지 인정받았지만 성격 까칠한 한류스타. 타협할 줄 모르는 욕심으로 자신이 주연을 맡은 드라마를 막장으로 내모는 장본인이다.

현재 제작자 대표 앤서니 김 역에 김명민이 출연을 확정했으며, 신인작가 이고은 역으로 정려원이 거론되고 있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