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의' 최민수, 짧고 굵은 등장 '이민호 스승'

황가희 인턴기자 / 입력 : 2012.08.22 00:05 / 조회 : 7660
  • 글자크기조절
image
<사진= SBS 월화드라마 '신의' 캡처>


'신의'에서 최민수가 이민호의 과거에 중요한 영향을 끼친 인물로 등장했다.

21일 오후 방송된 SBS 월화드라마 '신의'에서 최민수는 적월대의 대장 문치후로 등장했다.

문치후는 적월대의 대장이면서 최영(이민호 분)의 스승으로 출연했다. 그는 현재 최영의 성격에 영향을 끼친 과거의 인물이다.

이날 최영이 왕에게 늘 마음이 닫혀 있는 이유가 바로 문치후로부터 비롯됐다. 최영은 공민왕(류덕환 분)에게 선왕과 얽힌 과거를 털어놓았다.

선왕은 술과 여자에 빠져 있었다. 그는 적월대가 등장하자 한 여성대원에게 옷을 벗으라고 명했다. 여성대원은 이를 따르지 않았고, 화가 난 선왕은 검으로 여성대원을 향해 공격했다. 이에 문치후가 이를 막아섰다가 부상을 당해 쓰러지게 됐다.

이후 최영은 문치후를 대신해 적월대를 지키게 됐다. 그는 문치후의 유언에 왕에게 충성은 다하지만 마음은 늘 닫혀있었다.

한편 이날 방송에서 유은수(김희선 분)는 공민왕의 청으로 고려의 의선이 되기로 해 앞으로의 전개에 대한 궁금증을 자아냈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