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기야' 김동성 "회식때 김성주 핑계로 거짓말"

황인선 인턴기자 / 입력 : 2012.07.26 23:51 / 조회 : 4945
  • 글자크기조절
image
ⓒSBS '스타부부쇼 자기야' 방송 영상 캡쳐


전 쇼트트랙 국가대표 출신 김동성이 방송인 김성주에게 사과했다.

26일 오후 방송된 SBS '스타부부쇼 자기야'에 출연한 김동성은 아내 오유진에게 "회식 자리에서 먼저 떠나기가 싫어 김성주의 이름을 팔아서 거짓말을 했다"고 고백하면서 김성주에게 사과했다.

이를 들은 김성주는 "자고 일어나면 꼭 김동성에게 부재중 전화가 와있다"며 "알리바이가 필요해서 전화했던 것"이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어 "김동성에게 조언해줄 때는 대낮에만 만났다"며 "밤 열두시를 넘긴 적은 두 번뿐"이라고 덧붙였다.

오유진씨 역시 "김성주씨에 대한 감정이 안 좋았던 것은 사실"이라며 사과했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