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뷔 3년차' 씨스타, 9월 첫 단독 콘서트 연다

박영웅 기자 / 입력 : 2012.07.09 10:48 / 조회 : 3667
image
씨스타 ⓒ스타뉴스


걸그룹 씨스타가 데뷔 첫 단독 콘서트를 연다.

씨스타 소속사 스타쉽엔터테인먼트 측은 9일 스타뉴스에 "씨스타가 오는 9월 서울 올림픽홀에서 첫 콘서트를 열고 팬들과 만난다"며 "멤버들의 다양한 매력을 담은 무대를 선보일 것"이라고 전했다.

올해로 데뷔 3년차 걸그룹이 된 씨스타는 그간 많은 히트곡을 내며 음원강자로 자리 잡았다. 대중적인 인기는 물론 K팝 열풍도 이끌고 있는 지금, 첫 콘서트를 열고 실력을 선보이겠단 각오다.

데뷔곡 '푸시푸시'를 시작으로 '가식걸' '쏘쿨' '마 보이' 등 발표하는 곡마다 히트를 기록한 씨스타는 음악적 변신을 시도한 복고풍 댄스곡 '나 혼자'로 다시 한 번 음원강자 임을 입증했다.

씨스타는 이번 공연에서 히트곡 무대는 물론 멤버들의 건강미 넘치는 무대와 개성을 돋보이게 할 특별 공연 등을 선보이며 팬들과 직접 호흡할 계획이다.

씨스타는 최근 치열해진 아이돌 대전에도 합류, 건재함을 과시했다. 지난 달 발표한 '썸머 스페셜' 앨범 타이틀곡 '러빙 유'는 2NE1, 티아라와 함께 3강을 유지하며 인기를 끌고 있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