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수빈 아나, '뉴스9' 사임의사.."결정된 건 없어"

김성희 기자 / 입력 : 2012.06.29 09:17 / 조회 : 2971
  • 글자크기조절
image
ⓒ사진=임성균 기자


KBS 조수빈 아나운서(31)가 KBS 1TV '뉴스9' 사임 의사를 밝혔다.

KBS 아나운서실 관계자는 29일 스타뉴스에 "조수빈 아나운서가 현재 임신 3개월이며 건강상의 이유로 '뉴스9' 사임 의사를 전한 것이 맞다"고 말했다.

관계자는 "현재로서 조수빈 아나운서가 하차할지를 비롯해 후임자 물색에 대해서는 아무 것도 결정된 것이 없다"고 덧붙였다.

조수빈 아나운서는 지난 2008년 11월 김경란 아나운서의 후임으로 '뉴스9' 앵커로 발탁돼 약 4년간 자리를 지켰다.

한편 조수빈 아나운서는 지난 2005년 KBS 31기 공채로 입사했으며 '영화가 좋다', '한밤의 문화 산책' 등의 프로그램을 진행했다. 지난해 1월에는 금융업계 종사자와 결혼했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