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방차, 해체 이유는? "이상원의 일방적 탈퇴"

김영진 인턴기자 / 입력 : 2012.06.27 00:26 / 조회 : 15730
  • 글자크기조절
image
ⓒ화면캡처=KBS 2TV '승승장구'


그룹 소방차가 해체 이유를 밝혔다.

소방차는 26일 오후 방송된 KBS 2TV '승승장구'에 출연해 처음으로 멤버 이상원의 탈퇴 이유에 대해 언급했다.

이상원은 "당시 스케줄이 너무 힘들어 멤버들과 상의도 안 하고 사장님을 찾아갔다"며 "사장님에게 가서 그만두겠다고 했다"며 해체 이유에 대해 밝혔다.

김태형은 "나는 해체 소식을 기사를 통해 알았다"며 "소문은 우리가 이상원을 따돌려 해체했다고 소문이 떠돌았다. 억울했다"며 심정을 전했다.

이상원은 "나는 간절히 휴식이 필요했다. 몸도 마음도 방전상태였다"며 "세 사람의 성격이 너무 달랐다. 김태형은 일을 시작하면 끝을 보는 성격인데 나는 질질 끌려다녔다"며 성격차이에 대해 언급했다.

정원관은 "당시 배신감이 컸다. 미움도 많았고 여기저기 이상원의 욕도 많이 했다"며 당시의 생각에 눈물을 훔치기도 했다.

한편 이날 '승승장구'에서는 소방차 특집으로 정원관 김태형 이상원이 출연했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