원더걸스 "긴장주는 라이벌? 형돈이와 대준이"

박영웅 기자 / 입력 : 2012.06.25 14:53 / 조회 : 1100
  • 글자크기조절
image
원더걸스 ⓒ스타뉴스


걸그룹 원더걸스가 라이벌로 형돈이와 대준이를 꼽았다.

25일 MBC에 따르면 원더걸스는 최근 '아름다운 콘서트' 녹화에서 "저희들에 긴장을 안겨주는 라이벌은 형돈이와 대준이"라 밝혀 객석을 웃음 짓게 했다.

이어 유빈은 '박진영 프로듀서와 함께 1위 후보에 오른다면?'이란 질문에 "박진영 프로듀서가 작곡한 곡으로 저희가 1위를 한다면 그것이 서로에게 좋을 것"이라고 재치있는 답변도 전했다.

이번 방송에서 원더걸스는 신곡 '라이크 디스'(Like This)는 물론 팝스타 B.O.B의 '낫씽 온 유'(Nothing On You)를 어쿠스틱한 느낌으로 새롭게 편곡해 불렀다.

원더걸스는 이 곡을 자신들만의 색깔로 재해석하며 새로운 모습을 선보인 것은 물론, 무반주 파트에서도 멤버들간의 하모니로 색다른 분위기를 전했다.

한편 원더걸스의 이날 모습은 26일 오후 5시 방송된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