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화문연가' 故이영훈작곡가 유작 콘서트 열린다

박영웅 기자 / 입력 : 2011.09.14 08:50 / 조회 : 2581
image
고 이영훈 작곡가 ⓒ머니투데이 스타뉴스
가수 이문세의 수많은 히트곡을 만든 시대의 작곡가 고 이영훈이 남긴 유작들이 공개된다.

생전 이영훈 작곡가가 마지막으로 선택한 팝페라 가수 스텔라 박은 오는 16, 17일 서울 삼성동 올림푸스홀에서 세 번째 단독 콘서트 '메모리 씬 # 1(Memory Scene # 1)'을 연다.

그동안 고인의 미공개 작품들을 담은 앨범 '별과 바람의노래'를 발표해온 스텔라 박은 이번 공연에서 이영훈 작곡가의 곡들을 선보이며 감동의 무대를 선사할 계획이다.

공연 소식이 전해지면서 고 이영훈 작곡가의 노래들로 만들어진 뮤지컬 '광화문 연가'를 관람했던 관객들은 그를 다시 느끼고 싶어하며 스텔라 박의 콘서트에 대한 관심도 뜨겁다.

image
가수 스텔라박
스텔라 박은 이번 콘서트에서 앨범 수록곡은 물론 가요, 팝송, 뮤지컬, 만화주제가, 영화OST 등 다양한 장르의 곡들을 부를 예정이다. 게스트로는 MBC '나는 가수다'의 음악감독 정지찬이 활동 중인 듀오 원모어찬스(정지찬·박원), 가수 나윤권과 조수미가 인정한 팝페라 가수 카이가 함께 한다.또 팔방미인 DJ인 CBS의 신지혜 아나운서가 특별 게스트로 출연해 삶의 이야기를 나눈다.

한편 지난 콘서트 수익금을 난치병 소아환자 치료에 기부하며 나눔을 실천하고 있는 스텔라 박은 이번 공연 수익금이 아닌 티켓 판매액 전액을 난치병 아이들의 소원을 이루어주는 한국 메이크어위시 재단에 기부하기로 결정했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