옥주현·이효리 "트위터 안하는 이진 촌스러"

김유진 인턴기자 / 입력 : 2011.05.03 15:46 / 조회 : 29424
  • 글자크기조절
image
▲ 옥주현, 이효리, 이진, 성유리 (왼쪽 위부터 시계방향으로) ⓒ임성균 기자 tjdrbs23@


원조 걸그룹 핑클 멤버 옥주현과 이효리가 다른 멤버인 이진과 성유리를 타박하는 대화를 나눠 눈길을 끌고 있다.

옥주현은 3일 오후 2시 40분께 최근 트위터를 시작한 이효리에게 "이제서야 세련되어지다니. 난 이미 세련된 여자잖니. 그나저나 우리 유리랑 진이는 촌스러워서 어쩌지?"라며 말을 걸었다.

이에 이효리는 트위터를 통해 "그니까 구제 좀 해줘야겠어"라고 대답했다.

또한 옥주현은 "그래도 유리는 페이스북도 해. 또 그쪽 방면으론 조금 세련되려 노력중이야. 율(유리의 애칭)은"이라고 전했고, 이효리는 "역시 이진이 문제였어. 촌스러운 것"이라고 덧붙였다.

네티즌들은 "전직 요정들의 깨알같은 대화 너무 웃겨요!", "정말 재결합하면 안됩니까? 가요계 뿐 아니라 예능계를 평정합시다", "우리의 요정들이 소셜 네트워크를 안 해서 촌스럽네, 어쩌네 하고 대화를 나누고 있다니…"라며 즐거워했다.

한편 옥주현과 성유리 등 핑클 멤버들은 지난 3월 이진의 생일을 맞아 KBS 라디오 쿨 FM '옥주현의 가요 광장'을 통해 전화연결로 생일을 축하하며 여전한 의리를 과시한 바 있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