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인국·'아이폰녀' 김여희, '남격' 합창단 합격

문완식 기자 / 입력 : 2010.07.24 11:02 / 조회 : 34672
image
'남자의 자격' 합창단 오디션에 참가한 서인국(위)과 김여희 <사진=화면캡처>


가수 서인국과 '아이폰녀' 김여희가 KBS 2TV 예능프로그램 '해피선데이-남자의 자격' 합창단 오디션에 합격, 눈길을 끈다.

'남자의 자격' 관계자는 24일 머니투데이 스타뉴스에 "서인국과 '아이폰녀' 김여희가 합창단 오디션에 최종 합격, 현재 다른 합창단원들과 연습을 진행 중이다"라고 밝혔다.

서인국은 지난해 케이블 Mnet의 대국민 오디션 '슈퍼스타K'를 통해 72만 대 1의 경쟁률을 뚫고 가수 데뷔했다.

서인국은 지난 18일 방송된 '남자의 자격'에서 오디션 참가 이유를 묻자 "저도 이제 프로가 됐고, 여기 계신 분들도 프로"라며 "하지만 합창단에서는 아마추어인데 아마추어가 프로가 되는 과정을 그려보고 싶었다"고 말했다.

'아이폰녀' 김여희도 이번에 합격했다.

김여희는 지난 3월 두 차례에 걸쳐 유튜브에 비욘세의 '이리플레이서블(Irreplaceable)'과 레이디가가의 '포커페이스(Poker Face)'를 아이폰 어플리케이션 반주에 맞춰 노래를 부른 영상을 게재해 '아이폰녀'란 별칭으로 큰 화제를 모았다.

최근 자작곡 '나의 노래'를 타이틀곡으로 정식 가수 데뷔했다.

한편 '남자의 자격'은 오는 25일 방송에서 기존 7명의 멤버들과 함께 합창단을 꾸릴 23명을 최종 발표할 예정이다.

이들은 박칼린 음악감독의 지휘 아래 합창대회 우승을 향한 장기프로젝트를 진행한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