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파니·유리, '음중' MC 1주년은 다음 기회로

길혜성 기자 / 입력 : 2010.03.31 11:58 / 조회 : 7503
  • 글자크기조절
image
소녀시대의 유리(왼쪽)와 티파니 ⓒ머니투데이 스타뉴스


소녀시대 티파니와 유리가 MBC '쇼! 음악중심' 1주년 기념 방송을 다음으로 미루게 됐다.

티파니와 유리는 지난해 4월 4일부터 빅뱅의 승리 대성 및 솔비 후임으로 MBC의 간판 생방송 가요 프로그램 '쇼! 음악중심'의 MC로 나섰다. 이에 따라 '쇼! 음악중심'의 오는 4월 3일 방송은 이들에게 1주년 기념 방송이 될 예정이었다.

하지만 티파니와 유리는 이날 1주년 기념 방송으로 시청자들과 만날 수 없게 됐다. 최근 발생한 천안함 침몰 사건으로 인한 사회 분위기를 반영, MBC 측이 이날 '쇼! 음악중심'을 방영하지 않기로 최종 결정했기 때문이다.

한편 '쇼! 음악중심' 측은 오는 4월 3일 방송은 하지 않지만, 이날 녹화 형식으로 촬영은 진행할 예정이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