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로트남매' 장윤정 박현빈, 성인가요상 동반수상

김겨울 기자 / 입력 : 2008.11.10 08:56
image
장윤정,박현빈ⓒ머니투데이 스타뉴스


'트로트남매' 장윤정과 박현빈이 성인가요상을 나란히 수상한다.

트로트남매 장윤정과 박현빈이 12일 오후 6시 성남아트센터 오페라하우스에서 열리는 '2008 제15회 대한민국 연예예술상'에서 ‘성인가요상’ 남녀 부문 수상자로 각각 이름을 올리며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트로트가수로 꼽혔다.

두 사람이 성인가요상을 나란히 수상하는 건 처음이다.

장윤정은 2003년 '어머나'로 데뷔해 '짠짜라', '꽃', '이따이따요', '장윤정 트위스트' 등 수많은 히트곡을 낳았다. 박현빈 역시 데뷔곡 '빠라빠빠'를 비롯해 '곤드레만드레', '오빠만 믿어', '샤방샤방' 등으로 트로트 계의 세대교체를 이끌었다.

한편, 장윤정은 12월 6일부터 7일까지 이틀 동안 성남아트센터 오페라하우스에서 단독 콘서트를 갖는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