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산'은 사랑의 온실? 이서진, 성현아, 박은혜 등 잇따라 사랑 결실

윤여수 기자 / 입력 : 2008.02.23 10:48
image


시청률 30%의 고공행진을 거듭하며 인기리에 방영 중인 MBC 사극 '이산'은 사랑의 온실이었다.

'이산'에서 정조(이서진)의 부인인 효의왕후 역을 맡은 박은혜가 오는 4월 결혼할 것을 알린 가운데 이미 성현아가 '이산' 출연 중 결혼했고 주인공 이서진 역시 김정은과 한창 열애 중이기 때문이다.

박은혜는 오는 4월27일 낮 12시 서울 신라호텔 다이너스티홀에서 4살 연상의 사업가 김모씨와 결혼식을 올린다고 알렸다.

약 1년 전 지인의 소개를 통해 처음 만난 뒤 사랑을 이어온 끝에 마침내 사랑의 결실을 맺게 됐다.

image


이에 앞서 '이산'의 화완옹주 역을 연기하고 있는 성현아는 지난해 12월19일 부산에서 1살 연하의 사업가 허은교씨와 화촉을 밝혔다. 두 사람 역시 지인의 소개로 만나 10개월 동안 교제한 뒤 결혼해 '이산'이 진행되는 동안 사랑을 키워왔다.

정조 역의 이서진 역시 배우 김정은과 한창 교제 중이다.

특히 이서진은 최근 김정은이 주연한 영화 '우리 생애 최고의 순간'의 시사회에 참석해 연인의 가족과 인사를 나눴다. 또 지난 설에는 김정은의 집을 방문하기도 했다.

이 같은 행보 때문에 이서진은 '이산'이 끝날 무렵 김정은과 결혼하는 것 아니냐는 전망을 낳고 있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