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준형·정종철 부부, 줄기세포은행 가입

신수영 기자 / 입력 : 2006.11.22 11:14
image
정종철 황규림 부부 ⓒ머니투데이 스타뉴스


알앤엘바이오는 개그맨 정종철-황규림 부부와 박준형-김지혜 부부가 내년 출산을 앞두고 자사의 태반줄기세포은행인 '핑크스템'에 나란히 가입했다고 22일 밝혔다.

회사측은 연예인 가입은 모델 변정수씨와 틴틴파이브 멤버 이동우-김은숙 부부에 이어 세번째라고 설명했다.

회사측은 내년 출산 예정인 김지혜씨와 황규림씨를 대상으로 자가줄기세포 및 아기줄기세포를 출산과 동시에 분리해 보관할 예정이다.

이 회사의 태반줄기세포 프로그램 '핑크스템'은 출산시 태반으로부터 산모와 아기의 자가 성체줄기세포를 분리해 향후 성인이 됐을 때의 난치병에 대비할 수 있도록 보관해 주고 있다. 태반줄기세포는 장기간 보관이 가능하기 때문에 10년이나 20년 후에도 사용할 수 있어 성인이 된 아이의 난치병 치료제나 중년이 된 엄마의 미용성형 목적에 사용할 수 있다고 회사측은 밝혔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