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원순 시장 여비서, 기자회견서 4년 간 성추행 폭로 "사생활 사진+신체 접촉포함"

입력 : 2020.07.13 21:00

13일 오후 2시 서울 은평구 한국여성의전화에서 '서울시장에 의한 위력 성추행사건 기자회견'이 열렸습니다. 고소인 전직비서 A씨의 변호를 맡은 김재련 변호사에 따르면 박 시장의 성추행은 4년간, 음란 문자나 속옷 사진 전송 뿐 아니라 위력에 의한 신체 접촉까지 포함된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스타뉴스 단독! 스타들의 HOT한 영상을 스타영상 You Tube 채널에서 만나세요!

최신영상

1234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