독일 골 장면 태극기 등장에 뿔난 日 “전범기는 안 되고, 태극기는 되나?”

스포탈코리아 제공 / 입력 : 2022.11.25 17:14 / 조회 : 284
  • 글자크기조절
image


[스포탈코리아] 한재현 기자= 일본이 독일을 상대로 역사적인 이변을 연출했지만, 그 와중에 나온 태극기로 일본 온라인은 뜨거워지고 있다.

일본은 지난 23일 오후 10시(한국시간) 카타르 알라얀에 위치한 칼리파 국제 경기장에서 치러진 독일과의 2022 카타르 월드컵 E조 예선 1차전에서 2-1 역전승을 거뒀다. 죽음의 조 E조에서 독일을 잡으며 16강행 가능성을 높였다.

그러나 한 장면이 일본의 눈에 들어왔다. 독일이 일카이 귄도안의 선제골로 앞서갈 당시 일본 팬들 사이에서 태극기가 나왔다. 일본 매체들은 이를 일제히 보도했다.

이를 본 일본 네티즌들의 반응은 비난 일색이다. “욱일기(전범기)는 되고 태극기는 흔들어도 상관 없다는 건가”, “한국의 도발에 논의와 반박은 시간 낭비다”, “별로 놀랄 일은 아니다. WBC에서도 비슷한 사건 있었다”라고 비난했다.

일본 네티즌이 주장한 전범기 합법화는 억지다. 전범기는 제2차 세계대전에서 한국을 비롯해 아시아 국가들을 침략하며 앞세운 깃발이다. 국가를 대표하는 대한민국 태극기와 같이 거론될 대상이 아니다.

사진=KBS 캡쳐

취재문의 sportal@sportalkorea.co.kr | Copyright ⓒ 스포탈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