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박 2일' 문세윤 "내 리즈는 현재, 딘딘은 리즈 시절 無"

김노을 기자 / 입력 : 2022.11.25 17:21 / 조회 : 452
  • 글자크기조절
image
/사진=KBS
'1박 2일' 멤버들이 공식 외모 꼴등을 가린다.

오는 27일 방송되는 KBS 2TV '1박 2일 시즌4'(이하 '1박 2일') '2022 동계 하나 빼기 투어' 특집에서는 신라왕의 초호화 수라상과 함께하는 오찬 토론이 펼쳐진다.

지난주 멤버들은 '시즌4' 최초로 부산 여행을 떠나 '초호화 럭셔리 여행' 특집의 포문을 열었다. 이들은 프라이빗 요트에서 브런치를 먹으며 여유를 즐기는 것도 잠시, 오메기떡 게임에서 패배한 나인우가 갑작스럽게 제주도로 연행되어 가는 장면을 목격해 두려움에 떨기 시작했다. 이윽고 이번 투어가 '초호화 럭셔리 여행' 특집 뒤에 숨겨진 '2022 동계 하나 빼기 투어' 특집임이 밝혀졌다.

낙오 여행에 이목이 집중되는 가운데, 이번 방송에서 운 좋게 생존한 멤버들은 호텔 스위트룸으로 향해 초호화 럭셔리 코스를 만끽한다. 힐링 가득한 족욕 테라피는 물론 끝없는 반찬 행렬을 자랑하는 신라왕의 수라상까지 등장하자 문세윤은 "'1박 2일' 역사상 최고 좋은 방 같은데?"라며 감탄을 아끼지 않는다.

풍족한 메뉴와 함께하는 식사 시간에는 '외모 순위 꼴등은?'이라는 주제로 난데없는 오찬 토론이 시작된다. 멤버들의 자존심 싸움이 벌어지던 중 문세윤은 "나는 지금이 리즈이지만, 딘딘은 리즈 시절이 없었다"라는 디스를 펼치며 열을 올린다. 길고 긴 설전 끝에 예상 밖의 인물이 만장일치로 표를 얻게 된다고 해, 멤버들이 직접 꼽은 '1박 2일' 공식 외모 꼴등의 주인공이 누구일지 궁금증을 자극한다.

한편 열띤 토론 도중 갑작스럽게 호각 소리가 울리며 순식간에 분위기를 얼어붙게 만든다. 예고 없이 선택 관광에 당첨된 멤버는 경호원에게 연행되어 가며 "내가 너네 가만두지 않을 거야!"라면서 울분을 폭발시켰다는 후문이다. 27일 오후 6시 30분 방송.

김노을 기자 sunset@mtstarnews.com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