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밀의 집' 정헌, 교통사고로 사망→이승연 "엄마 같이 갈게" [★밤TView]

이빛나리 기자 / 입력 : 2022.10.07 19:58 / 조회 : 730
  • 글자크기조절
image
/사진='비밀의집' 방송화면
'비밀의 집'에서 정헌이 교통사고로 사망했다.

7일 오후 방송된 MBC 일일드라마 '비밀의 집'에서 감옥살이 중인 함숙진(이승연 분)은 복통을 호소하며 병원에 실려갔다.

함숙진은 경찰에 10분만 중환자실로 가게 해달라고 빌었다. 함숙진은 중환자실 앞에서 우지환(서하준 분)을 발견하고 "너 왜 네가 여기에 있어. 그 차는 네가 탔어야지"라며 원망했다. 아들 남태형(정헌 분)이 우지환 차를 타고 도주하다 교통사고로 목숨이 위태로워졌기 때문이다.

함숙진은 중환자실에 누워있는 남태형을 보고 "태형아 네가 왜 이러고 있어. 어떻게 하다가 이렇게 된 거야"라며 눈물을 보였다. 함숙진은 "내 새끼 많이 아프지? 조금만 참어. 아무것도 걱정하지 마. 엄마 왔어. 엄마"라며 남태형을 바라봤다.

image
/사진='비밀의집' 방송화면
남태형은 딸 우솔(박예린 분)의 건강 상태가 악화된 걸 확인하고 함숙진에 "솔이 수술"이라며 힘겹게 입을 열었다. 함숙진은 "안돼. 안돼"라며 남태형을 말렸다. 남태형은 "솔이한테 내 간"이라고 말했다. 함숙진은 "안 돼. 난 너 포기 안 해. 일어나야지 엄마 허락 못해. 그런 소리 하지 마. 안 돼. 절대 안 돼"라며 언성을 높였다. 남태형은 "죄송해요. 나 너무 힘들어"라는 말을 마지막으로 남기고 숨을 거뒀다.

한편 슬픔에 잠긴 함숙진은 홀로 옥상을 찾았다. 함숙진은 남태형을 떠올리며 하늘을 바라봤다. 함숙진은 "걱정 마. 우리 아들 엄마 같이 갈게. 외롭게 너 혼자 안 보내"라며 옥상 난간 위로 올라갔다.

이빛나리 인턴기자 star@mtstarnews.com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