육성재, '금수저 할매' 송옥숙 다급히 찾는다..왜?

한해선 기자 / 입력 : 2022.10.07 13:25 / 조회 : 601
  • 글자크기조절
image
/사진=MBC


'금수저'의 육성재가 다시 한 번 선택에 기로에 놓인다.

MBC 금토드라마 '금수저'(극본 윤은경, 김은희/ 연출 송현욱, 이한준/ 제작 삼화네트웍스, 스튜디오N) 4회에서는 황태용으로 바뀐 이승천(육성재 분)에게 "너 황태용 아니지?"라는 문자 메시지를 보낸 게 여진이 시켜서 한 짓이었으며, 여진 또한 금수저를 사용해 운명을 바꾼 사실이 드러나는 등 흥미진진한 전개가 이어졌다.

7일 '금수저' 측은 이승천과 금수저 할머니(송옥숙 분)가 만나는 장면이 담긴 스틸을 공개, 이승천에게 또 한 번 선택의 순간이 왔음을 짐작케 한다.

아버지 이철(최대철 분)이 누워있는 응급실을 지키던 이승천은 충격적인 상황을 맞닥뜨리고 뭔가 결심한 듯 숨겨둔 금수저를 들고 금수저 할머니를 찾아간다. 늦은 저녁, 이승천은 할머니를 목이 터져라 부르며 애타게 찾는 등 일생일대의 시련이 닥친 이승천이 금수저 할머니를 만나 위기에서 벗어날 수 있을지 관심이 모아지고 있는 상황.

이승천이 금수저 할머니를 다급하게 찾은 이유가 무엇인지, 자신의 바람대로 다시 한 번 운명을 바꿀 수 있을지 궁금해지는 가운데 앞으로 펼쳐질 이승천의 파란만장 이야기에 기대감이 높다.

한해선 기자 hhs422@mtstarnews.com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