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박입니다!" 변요한X이지은, 올해의 스타상 수상[2022 부일영화상]

부산=김나연 기자 / 입력 : 2022.10.06 18:09 / 조회 : 771
  • 글자크기조절
image
배우 변요한이 6일 오후 부산 해운대구 시그니엘에서 열린 '2022 부일영화상' 레드카펫에 행사에 참석해 포즈를 취하고 있다. 2022.10.06 /사진=김창현 기자 chmt@
image
이지은 / 사진=부일영화상 라이브 캡처
배우 변요한과 이지은(아이유)이 올해의 스타상을 수상했다.

제27회 부산국제영화제 둘째 날인 6일 오후 부산 해운대구 시그니엘 부산 그랜드볼룸에서 제31회 부일영화상이 개최됐다. 배우 김남길, 최수영이 사회를 맡았다.

이날 영화 '한산: 용의 출현'의 변요한이 올해의 스타상을 수상하고, 무대에 올랐다. 그는 "대박입니다"라며 기쁜 표정을 지었다. 이어 "연기상으로 노미네이트 됐을 때는 떨어졌는데 이제 연기보다 인기에 더 집중하겠다"며 "우선 '한산: 용의 출현'의 김한민 감독님, '헤어질 결심'으로 후보에 올라계시지만 박해일 형님을 비롯해 함께 출연한 배우들과 스태프들 고생하셨고, 존경한다. 또 안성기 선배님의 쾌유를 바란다. 저는 하던 대로 열심히 하겠다"고 밝혔다.

이어 '브로커'의 이지은도 올해의 스타상을 수상했다. 영상으로 등장한 이지은은 "제가 올해 부일영화상에서 올해의 스타상을 받고, 감사한 마음을 담아 소감을 남겨본다"고 운을 뗐다.

그는 "첫 장편 영화 데뷔작으로 '브로커'에 참여하면서 존경하는 선배님들과 스태프들과 배움의 시간을 가졌다. 큰 상까지 받게 돼서 '브로커' 팀에게 감사하다. 저를 위해 밤낮으로 투표해주신 팬들에게도 감사하다. 언젠가는 부일영화상에서 직접 인사드릴 수 있는 날을 기다리고 있겠다"는 소감을 전했다.

김나연 기자 ny0119@mtstarnews.com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