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피셜] 롯데, 1R 김민석과 2억5000만원에 도장 "타격 능력 높이 평가"

김우종 기자 / 입력 : 2022.10.06 09:05 / 조회 : 874
  • 글자크기조절
image
롯데 2023년 신인 선수 계약 현황. /그래픽=롯데 자이언츠 제공
롯데 자이언츠가 2023년 신인 선수 10명과 계약을 완료했다.

롯데 구단은 6일 "1라운드 지명 휘문고 내야수 김민석과 계약금 2억5000만원에 계약을 체결했다"고 공식 발표했다.

롯데는 "김민석의 우수한 운동 신경과 야구 센스, 뛰어난 타격 능력을 높게 평가했다"고 덧붙였다.

또 롯데는 2라운더 이진하(장충고)와 1억 5000만원에 계약을 마쳤다.

구단은 "이진하가 190cm, 95kg의 우수한 체격 조건에 안정된 제구, 뛰어난 경기 운영 능력 등을 갖춘 만큼 체계적인 트레이닝을 거친다면 미래 선발 자원으로 성장 가능할 것이라 판단했다"고 설명했다.

이밖에 롯데는 나머지 2023 신인 선수들과 모든 계약을 마무리지었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김우종|woodybell@mtstarnews.com

안녕하세요. 스타뉴스 김우종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