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김동전' 우영, 닉쿤에 "7000만원 빌려줘"..2PM 우정 인증

김옥주 인턴기자 / 입력 : 2022.10.02 22:33 / 조회 : 741
  • 글자크기조절
image
/사진=KBS 2TV '홍김동전' 방송 화면 캡쳐
'홍김동전' 우영이 닉쿤에게 7천만 원 빌리기에 성공했다.

2일 방송된 KBS 2TV '홍김동전'에서는 홍진경, 조세호, 우영, 엑소 시우민이 '1억 모으기'에 도전했다.

이날 네 멤버는 제한 시간 20분 안에 지인에게 전화해 1억을 모으면 성공하는 미션을 진행했다. 홍진경은 김영철에게 전화해 돈을 빌리려 했지만 김영철은 언제까지 줄 수 있냐고 캐묻다가 안 받아도 되는 돈으로 100만 원을 빌려주겠다고 해 1억까지 험난한 길을 예상케 했다.

조세호는 유병재에 전화해 "급한데 돈 좀 빌릴 수 있을까?"라고 물었다. 이에 유병재는 "제가 통장에 12만 원 정도 있다"며 "그 중 만 원 정도 드릴 수 있다"고 말해 미션 실패위기를 다가갔다,

이에 부담이 커진 우영은 닉쿤에게 전화해 5000만 원을 빌려 달라고 요청했다. 이에 닉쿤은 5000만 원을 불렀던 우영이 추가로 2000만 원을 더 빌려 달라고 하자 "합해서 7000만 원? 너 괜찮아?"라며 "문제 있는 거 아니지?"라고 재차 확인해 웃음을 자아냈다. 결국 우영은 7000만 원 빌리기에 성공했다.

김옥주 인턴기자 star@mtstarnews.com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