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룬5, 11월 내한공연 개최‥4년 만에 고척돔 찾는다

김노을 기자 / 입력 : 2022.10.01 15:54 / 조회 : 1337
  • 글자크기조절
image
/사진=라이브네이션코리아
스타 밴드 마룬5(Maroon 5)가 내한 공연을 개최한다.

라이브네이션코리아에 따르면 그래미 어워드 수상자이자 'Sugar', 'Memories', 'Maps', 'Moves Like Jagger', 'Payphone', 'Lucky Strike', 'This Love', 'Sunday Morning' 등 수많은 히트곡의 주인공 마룬5는 오는 11월 단독 공연으로 한국을 찾는다.

마룬5는 록과 팝, R&B 사운드와 매혹적인 선율이 조화를 이룬 감각적이고 세련된 음악으로 전 세계 음악팬들을 사로잡았다. 2004년 '최우수 신인 아티스트' 부문 수상을 시작으로 2005년과 2007년에는 최우수 팝 듀오/그룹 퍼포먼스 부문 등 총 3개의 그래미상을 거머쥐었고, 전 세계적으로 1억 3천5백만 장 이상 음반 판매고를 기록하고 있다.

2002년 발표한 데뷔 앨범 'Songs About Jane'에서 'This Love', 'She Will Be Loved', 'Sunday Morning' 등이 연이어 히트를 기록하며 마룬5는 단숨에 스타 밴드로 부상했다. 2집 'It Won't Be Soon Before Long'의 첫 싱글 'Makes Me Wonder'가 처음으로 빌보드 싱글 차트 정상을 차지한 데 이어 앨범 또한 발매와 동시에 차트 1위에 오르면서 식을 줄 모르는 인기를 증명했다.

3집 'Hands All Over'에서는 'Misery', 'Give a Little More' 등이 히트를 거둔 가운데 크리스티나 아길레라와 함께 선보인 'Moves Like Jagger'는 마룬5에게 두 번째 빌보드 싱글 차트 1위의 영광을 안겨줌은 물론 세계 각국 차트를 석권했다. 2012년 발표한 4집 'Overexposed'에서는 9주 연속 빌보드 싱글 차트 1위를 기록한 'One More Night'을 비롯해 'Payphone', 'Lucky Strike' 등의 노래들이 차트를 점령하며 마룬5의 위치를 더욱 굳건하게 만들었다.

2014년에 발표한 'V' 앨범 또한 빌보드 차트 1위를 기록하고 'Maps', 'Animals', 'Sugar' 등이 연이어 히트를 기록한 가운데 국내에서도 마룬5의 인기는 더욱 뜨거워졌다. 'Maps'는 팝 음악으로서는 전례 없이 국내 주요 음원 차트에서 국내 뮤지션의 곡들과 경쟁을 벌이며 1위를 차지하였고, 애덤 리바인(Adam Levine)이 출연한 영화 '비긴 어게인(Begin Again)'의 흥행 돌풍과 더불어 'Lost Stars' 등 OST 또한 국내 음악 차트를 점령했다.

켄드릭 라마(Kendrick Lamar), 찰리 푸스(Charlie Puth), 시저(SZA) 등이 함께한 6집 'Red Pill Blues'는 힙합과 트로피컬 하우스 등 트렌드를 적극 수용해 더욱 폭넓어진 음악적 스펙트럼을 선보여 호평을 받았고, 래퍼 카디비가 참여해 새롭게 선보인 'Girls Like You'는 7주간 빌보드 싱글 차트 1위를 기록했다. 지난해에는 애덤 리바인의 어린 시절 친구이자 마룬5의 전 매니저였던 조던 펠드스타인(Jordan Feldstein)을 기리는 추모의 뜻을 담은 7집 'JORDI'를 발표했으며 이는 메건 디 스탤리온(Megan Thee Stallion), 허(H.E.R), 故 주스 월드(Juice WRLD) 등의 참여로 화제가 됐다.

마룬5는 2008년과 2011년 올림픽공원 체조경기장 공연부터 2012년 2만 5천 석의 잠실종합운동장 보조경기장 공연, 2015년 체조경기장 2회 공연까지 마룬5의 내한 공연은 매번 전석 매진을 기록했으며, 2011년과 2012년에는 부산에서 그리고 2015년에는 대구에서 단독 공연을 개최한 바 있다.

또한 'Red Pill Blues' 월드 투어의 일환으로 개최된 지난 2019년 내한공연은 고척스카이돔 3만 석을 매진시킨 만큼, 동일한 공연장에서 약 4년 만에 진행되는 이번 내한 공연에 대한 기대감이 높아지고 있다.

김노을 기자 sunset@mtstarnews.com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