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호중, 아리스와 눈물바다..전국투어 'ARISTRA' 본격 시작

김노을 기자 / 입력 : 2022.10.01 14:39 / 조회 : 958
  • 글자크기조절
image
/사진=생각엔터테인먼트
가수 김호중이 전국투어 콘서트 '아리스트라' 첫 공연을 감동적으로 마쳤다.

김호중은 지난 9월 30일 올림픽 체조경기장(케이스포돔)에서 '2022 KIM HO JOONG CONCERT TOUR -ARISTRA -'(이하 '아리스트라')의 시작을 알렸다.

이날 오는 2일 공개되는 신곡 '나의 목소리로' 무대로 포문을 연 김호중은 '천상재회', '우산이 없어요', '약속', '지금 이 순간' 등 다채로운 무대는 물론, 오케스트라와 밴드, 김호중의 목소리를 접목시킨 퍼포먼스로 관객들과 소통했다.

image
/사진=생각엔터테인먼트
'아리스트라'는 전국에 있는 김호중 팬덤 '아리스'들이 오래 기다린 전국투어 콘서트인 만큼, 김호중의 깊은 울림과 감동이 공존하는 무대들로 가득 채워졌다.

무대 구성 또한 돋보였다. 플로어석은 물론 2층과 3층 관객석 모두가 잘 보일 수 있게 곳곳에 대형 전광판이 설치됐으며, 김호중 또한 돌출무대와 리프트를 적극 활용하면서 관객들과 가까운 거리에서 호흡했다.

특히 아티스트와 팬의 관계를 넘어 하나의 별로써 현장을 보랏빛으로 환하게 밝힌 김호중과 '아리스'는 함께 눈물을 흘리기도 했다.

한편, 김호중의 '아리스트라' 서울 공연은 10월 1일과 10월 2일 서울 송파구 올림픽 체조경기장(케이스포돔)에서 개최되며, A9 MEDIA C&I가 연출을 맡는다. 서울 외 추가 지역은 추후 공개될 예정이다.

김노을 기자 sunset@mtstarnews.com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