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원짜리 변호사' 이덕화, 김지은 향해 "남궁민에게 배울점 있을 것"[★밤TV]

정은채 인턴기자 / 입력 : 2022.10.01 05:53 / 조회 : 770
  • 글자크기조절
image
/사진='천원짜리 변호사' 방송화면 캡처


'천원짜리 변호사'에서 이덕화가 김지은에게 조언했다.

30일 방송된 SBS 금토드라마 '천원짜리 변호사'에서는 천지훈(남궁민 분)의 평범하지 않은 시보 테스트에 화가 난 백마리(김지은 분)가 사무실을 그만두려고 하는 장면이 그려졌다.

이 날 백현무(이덕화 분)은 손녀 백마리를 위해 저녁 식사를 준비했다. 그리고 집에 돌아온 백마리에게 "우리 마리 왔구나, 힘들었지?"라며 안부를 물었다. 이에 백마리는 "그럼요. 누가 보내신 곳인데요"하며 백현무를 원망하는 모습을 보였다.

"시보는 할만하니?" 라는 백현무의 질문에 백마리는 머쓱한 웃음을 보이며 "방금 때려치고 왔는데. 테스트를 통과해야만 받아준다잖아요. 그래서 딱 때려치고 왔죠"라고 답했다. 어떤 테스트였냐는 백현무의 질문에 백마리는 "있어요. 아마 할아버지가 오셨어도 해결 못하셨을거예요"라고 답했다. 그러자 백현무는 호탕한 웃음을 보이며 "제대로 보낸 것 같다"라고 말했다. 백현무의 대답에 백마리는 "제대로 보낸게 아니라 완전 이상한 곳이라니까요. 할아버지가 그 모습을 보셨어야 했는데"라며 발끈했다.

그러자 백현무는 "마리야, 천지훈은 정답지가 우리랑 다른 사람이라고 들었어"라며 "1 더하기 1이 2가 아니래. 그래서 네가 이상하다고 느낀게 아니겠니"라고 답했다. 누구한테 그런 얘기를 들었냐는 질문에는 친구한테라고 어물쩡 대답했다. 그리고 "재판할 때 봤잖아. 널 어떻게 이겼는지. 분명히 배울 구석이 있을 게야"라며 백마리에게 조언했다.

정은채 인턴기자 star@mtstarnews.com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