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스' 김영철, 앨범 홍보 필요 없다? "말하는 게 전부 기사" [별별TV]

이빛나리 기자 / 입력 : 2022.09.28 23:25 / 조회 : 536
  • 글자크기조절
image
/사진='라디오스타' 방송화면
'라디오스타'에서 개그맨 김영철이 자신의 인기를 실감했다.

28일 오후 방송된 MBC 예능프로그램 '라디오스타'(이하 '라스')는 하희라, 임호, 김영철, 정겨운이 게스트로 출연한 '투머치 그 잡채' 특집으로 꾸며졌다.

이날 김영철은 새로운 앨범이 나온다며 '라스' 출연 이유를 밝혔다. 김영철은 "음원이 곧 나온다. 싸이가 '라스'에서 '강남스타일' 홍보하고 초대박 났다. 그래서 싸이가 음원 나올 때마다 '라스'를 선택하더라"라며 기대했다.

MC 안영미는 김영철에 "홍보가 따로 필요 없습니다. 인기 절정이라고요"라고 물었다. 김영철은 "지금 라디오를 하는데 라디오를 기자분들이 많이 들어준다. 말하는 게 전부 기사가 된다"고 말해 놀라움을 안겼다.

안영미는 김영철의 일상이 기사화된 자료를 공개했다. MC 도경완은 "아는 기자가 써 준 거 아니냐"라며 의심했다. MC 김구라는 "이런 기사에 피로감을 느낀 대중들이 많을 거다"라고 말해 웃음을 안겼다.

이빛나리 인턴기자 star@mtstarnews.com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