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황금가면' 차예련, 나영희 이중장부 찾나..김지윤 "위치 안다" [★밤Tview]

이상은 기자 / 입력 : 2022.09.28 20:39 / 조회 : 508
  • 글자크기조절
image
/사진=KBS 2TV 일일드라마 '황금가면' 방송화면
'황금가면'에서 차예련이 나영희의 이중장부 위치를 알게 됐다.

28일 오후 방송된 KBS 2TV 일일드라마 '황금가면'에서는 차화영(나영희 분)의 집에서 잘린 후 김혜경(선우은숙 분)의 가게에서 일하던 이 집사(김지윤 분)가 유수연(차예련 분)에게 만남을 요청하는 모습이 공개됐다.

이날 유수연의 엄마 김혜경의 가게에서 일하던 이 집사는 유수연에게 "이중장부를 찾고 계시죠?"라고 물었고, 놀란 유수연은 "어딨는지 아시나요?"라고 되물었다.

이 집사는 "네 압니다. 차 회장님 안방 금고에 있는 모든 물건들은 다른 곳으로 옮겼습니다"라며 이중장부가 있는 수장고 위치를 알렸다.

이 집사는 "수장고 내부에 CCTV 사각지대를 제가 만들어 드리겠습니다. 차 회장이 만일을 대비해서 증거를 남기지 않도록 CCTV 끄도록 지시한 적이 있습니다. 수장고 관리인은 아직 내가 집사를 그만둔 것을 모릅니다"라며 관리인에게 전화를 걸었다.

이 집사는 관리인에게 전화로 1시간 동안 CCTV를 끄게 지시했고, 유수연은 만능 열쇠를 가지고 고대철(황동주 분)과 함께 수장고로 향했다.

이상은 인턴기자 star@mtstarnews.com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