故 최진실 딸 최준희, 입원 후 쏟아지는 걱정에 "안 아픔"

김노을 기자 / 입력 : 2022.09.28 16:52 / 조회 : 592
  • 글자크기조절
image
/사진=최준희 인스타그램
배우 고(故) 최진실의 딸 최준희가 밝은 근황을 전했다.

최준희는 28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다이렉트 메시지(DM)으로 많이 걱정해 주셔서 감사하다. 그대들 덕분에 안 아픔"이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사진에는 최준희가 손으로 하트 반쪽을 그리며 해맑게 웃는 모습이 담겨 있다. 최준희 특유의 사랑스러운 미소가 돋보인다.

앞서 최준희는 병원 입원 소식을 전한 만큼 많은 걱정을 샀다. 이에 우려가 이어지자 씩씩한 근황으로 화답했다.

한편 최준희는 작가 데뷔를 앞두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김노을 기자 sunset@mtstarnews.com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