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전드 레슨 받고 축구 꿈나무 후원, K리그 '드림어시스트' 와디즈 펀딩 진행

김명석 기자 / 입력 : 2022.09.27 14:00 / 조회 : 1144
  • 글자크기조절
image
/사진=한국프로축구연맹
한국프로축구연맹(총재 권오갑)과 K리그 공식 후원사 현대오일뱅크, 대한축구협회 축구사랑나눔재단이 함께하는 'K리그 드림어시스트'가 축구팬들을 대상으로 와디즈 펀딩을 진행한다고 연맹이 27일 밝혔다.

드림어시스트는 전현직 K리그와 WK리그 선수들이 멘토로 나서 어린 선수들에게 축구 기술, 심리지원, 슬럼프 극복 등 축구선수로서의 성장 과정 전반을 멘토링하는 사회공헌 캠페인이다. 2020년부터 3년째 지속되며 올해 4월 3기가 출범했다.

3기 드림어시스트는 국내 최대 크라우드펀딩 플랫폼 '와디즈'를 통해 멘티들을 함께 응원하고 지원할 서포터즈를 모집한다. 펀딩 상품은 드림어시스트 3기 멘토이자 K리그 레전드 조원희, 황진성, 남준재, 박희철의 축구 레슨권과 드림어시스트 유니폼으로 구성된다. 멘티들에게 더 큰 도움을 주는 취지에 선수들도 재능기부에 적극적으로 동참했다.

image
/사진=한국프로축구연맹
축구 레슨은 10월 22일 낮 12시부터 오후 6시까지 서울 양천구에 위치한 양천해누리체육공원 풋살장에서 열린다. 선수들부터 직접 포지션별 레슨을 받고 유니폼과 사인회, 포토타임을 진행하면서 K리그 레전드와 팬들이 함께하는 특별한 추억을 만들 예정이다.

참가를 원하는 누구나 이번 펀딩을 통해 K리그 드림어시스트에 동참할 수 있다. 와디즈 펀딩을 통해 모인 후원금은 드림어시스트에 참여하는 멘티들을 위한 축구용품과 장학금 지원 등으로 사용될 예정이다. 펀딩 기간은 26일 오픈해 10월 5일 마감된다.

올해로 3년 차에 접어든 '드림어시스트'는 그동안 멘티들의 K리그 유스팀 입단, 대한축구협회 '골든에이지' 선발 등 여러 성과를 남겼다. 멘토로 참여했던 선수들도 향후 지도자로서의 길을 걷는 데 많은 경험을 쌓았다는 소감을 밝혔다. 연맹과 현대오일뱅크는 사회에 선한 영향력, 진로교육 공로를 인정받아 2020년 교육부장관 표창을 수상하기도 했다.

image
/사진=한국프로축구연맹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