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명 작곡가 겸 가수' 40대 男, '필로폰 투약 혐의' 체포

한해선 기자 / 입력 : 2022.09.27 13:49 / 조회 : 823
  • 글자크기조절
image
/사진=머니투데이 DB


유명 작곡가 겸 가수 A씨가 마약 투약 혐의로 경찰에 체포됐다.

27일 뉴스1에 따르면 서울 노원경찰서는 마약류관리법 위반 등 혐의로 40대 남성 A씨를 입건해 조사 중이라고 밝혔다.

경찰은 마약 투약 혐의로 체포한 다른 피의자를 조사하던 중 A씨가 필로폰을 수차례 투약한 정황을 확인했다. A씨는 서울 강남 일대에서 수차례 마약을 투약한 혐의를 받는다.

경찰은 체포영장을 발부받아 A씨의 신병을 확보하고 26일 오후 8시쯤 강남 호텔에서 A씨를 체포했다.

A씨는 간이 시약 검사 결과 마약류 양성 반응이 나왔다고 알려졌다.

경찰은 A씨에 대해 추가 범행 여부, 마약 투약 경위 등을 조사할 계획이다.

한해선 기자 hhs422@mtstarnews.com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