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男연기자상' 김선호, 활짝 웃었다.."더 좋은 배우 되겠다" [2022 서울 드라마 어워즈]

윤성열 기자 / 입력 : 2022.09.22 19:08 / 조회 : 823
  • 글자크기조절
image
/사진='2022 서울 드라마 어워즈' 중계 화면
배우 김선호가 '2022 서울 드라마 어워즈'에서 한류 드라마 부문 남자 연기자상을 수상했다.

22일 서울 영등포구 여의도동 KBS홀에서 '2022 서울 드라마 어워즈'가 진행됐다. 이날 김선호는 한류 드라마 부문 남자 연기자상을 받는 기쁨을 누렸다. 김선호는 지난해 10월 종영한 tvN 드라마 '갯마을 차차차'에서 홍두식 역으로 열연해 시청자들의 많은 사랑을 얻었다.

이날 시상식에 불참한 김선호는 미리 촬영한 영상을 통해 수상 소감을 전했다. 김선호는 "예정된 스케줄 때문에 이렇게 영상으로 인사드리는 점 진심으로 죄송하고 사과드린다"며 "'갯마을 차차차'를 애정해주신 모든 팬분들, 감사하고 사랑하고 진심으로 다시 한번 고맙다"고 말했다.

김선호는 이어 "이 상은 나 혼자가 아닌 우리 드라마를 위해 애써주신 스태프 분들, 배우진들, 감독님, 작가님, 다같이 받는 상이라고 생각하겠다"며 "작품을 사랑해 주시고 응원해 주신 모든 분들, 여러분들이 있어서 나란 배우가 있고 우리 드라마가 더 빛이 나는 것 같다"고 전했다. 김선호는 또한 특유의 밝은 미소를 지으며 "더 좋은 배우가 되도록 노력하겠다"며 "진심으로 감사하다"고 덧붙였다.

한편 '서울 드라마 어워즈'는 올해 17회를 맞았다. 올해 시상식은 코로나19 팬데믹 이후 3년 만에 오프라인으로 진행됐다. MC는 배우 주상욱과 정은지가 맡았다.

윤성열 기자 bogo109@mt.co.kr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윤성열|bogo109@mt.co.kr

머니투데이 스타뉴스 연예국 가요방송뉴미디어 유닛에서 방송기자로 활동 중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