엠넷, 음악 서바이벌 '아티스탁 게임' 론칭 "48인 가수 판매"

최혜진 기자 / 입력 : 2022.09.05 11:48 / 조회 : 728
  • 글자크기조절
image
/사진=엠넷
엠넷이 음악 서바이벌 '아티스탁 게임'을 론칭한다.

2일 엠넷 측은 새 경연 프로그램 '아티스탁 게임'의 탄생을 예고했다.

'아티스탁 게임'은 시청자들이 유저가 되어 가수들의 재능을 평가하고 그 가치를 거래하는 트레이딩 게임으로, 오직 유저들의 선택에 의해 플레이어의 운명이 결정되는 음악 서바이벌이다. '아티스탁'은 아티스트(Artist)와 스탁(Stock)의 합성어로 가수의 재능이 곧 주식이 되는 게임을 뜻한다. 내가 좋아하는 가수가 가진 재능의 가치를 직접 매길 수 있는 독특한 콘셉트를 가지고 있다.

프로그램 론칭 소식과 함께 공개된 티저 영상에는 '48인의 가수를 판매합니다'는 문구가 담겼다.

솔로가수, 아이돌, 인디 뮤지션, DJ, 크리에이터 등 장르불문 48인의 참가자들은 자신의 장점을 최대한 어필해 재능을 증명하고, 가격을 높여야 한다. 가격이 높은 자만이 무대에 오를 수 있는 엄격한 시스템 속에서 참가자들은 유저의 선택을 받기 위해 수단과 방법을 가리지 않을 전망이다.

'아티스탁 게임'은 10월 첫 방송된다.

최혜진 기자 hj_622@mtstarnews.com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