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히든싱어7' 조승욱 대표 "엄정화·영탁·김현식 편 방송 예정"

한해선 기자 / 입력 : 2022.08.19 14:27 / 조회 : 547
  • 글자크기조절
image
/사진=JTBC


조승욱 대표가 '히든싱어7'에 박정현, 김민종, 엄정화, 잔나비, 영탁, 김현식 편이 준비됐다고 밝혔다.

19일 오후 JTBC 예능프로그램 '히든싱어7' 온라인 제작발표회가 열렸다. 조승욱 대표, MC 전현무, 송은이가 참석했다.

'히든싱어' 첫 회 출연자 박정현의 재등장 편에 대해 묻자 조 대표는 "과거 파일럿 땐 박정현 씨가 우세한 편에서 방송이 끝났다. 우리가 10년 동안 박정현 편을 다시 해보고 싶었다. 10년 사이에 박정현 씨는 대중에게 더 많이 알려졌고, 원래도 잘했지만 보컬의 경지가 신계를 뚫고 우주, 어벤져스계로 나갔다. 이번 10년 째에는 어떻게든 해야하지 않을까 싶어서 다시 하게 됐다. 10년 전과 다른 내용이 나올 것"이라고 전했다.

조승욱 대표는 이번 시즌에 출연할 가수 라인업으로 "김민종, 엄정화 님을 시즌 초반부터 모시고 싶었는데 최근 가수 활동이 많지 않아서 고사하다가 어렵게 성사됐다. 엄청난 히트곡이 많아서 90년대 가요계의 전성기로 돌아갈 수 있는 시간이 될 것"이라고 했다.

이어 "잔나비 최정훈 씨는 가을에 감성을 제대로 터치해 줄 것이다. 영탁 씨가 금의환향해서 친정에 원조 가수로 나온다. '히든싱어'에서 그동안 김광석, 신해철 고인 편도 했는데 이번에는 김현식 편도 준비했다. 과학 기술이 발전해서 원조 가수의 목소리를 깨끗하게 추출했다. 고인의 목소리를 살려서 보여줄 것"이라고 예고했다.

'히든싱어7'은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가수와 그 가수의 목소리부터 창법까지 완벽하게 소화 가능한 '모창능력자'의 노래 대결이 펼쳐지는 신개념 음악 프로그램. '히든싱어'는 2012년 방송을 시작, JTBC 간판 음악 예능으로 자리잡았고 올해 10주년을 맞았다.

'히든싱어7'은 19일 오후 8시 50분에 첫 방송된다.

한해선 기자 hhs422@mtstarnews.com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