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히든싱어7' 전현무 "'히든싱어' 10년, 나와 함께 성장한 프로"

한해선 기자 / 입력 : 2022.08.19 14:30 / 조회 : 926
  • 글자크기조절
image
/사진=JTBC


방송인 전현무가 '히든싱어7'와 10주년을 함께한 소감을 전했다.

19일 오후 JTBC 예능프로그램 '히든싱어7' 온라인 제작발표회가 열렸다. 조승욱 대표, MC 전현무, 송은이가 참석했다.

전현무는 '히든싱어7' 첫 회 예고편에서 박정현에게 "탈락입니다"를 외쳐 궁금증을 자아냈다. 그는 "열린 결말이다"라고 결과를 더욱 궁금케했다.

전현무는 '히든싱어' 첫 회부터 함께하며 10주년을 맞은 소감으로 "'히든싱어'는 나와 함께 성장한 프로다. 많은 프로를 했지만 '히든싱어'는 아무 검증도 없던 나와 함께해준 프로였다. 처음 할 때의 긴장감과 설렘이 기억난다. 내가 프리로 나와서 성장한 것과 궤를 같이한 프로인 것 같아 이 프로그램이 너무나 소중하다"고 애정을 보였다.

이어 "프로그램 자체가 팬덤이 있기 쉽지 않다. 나도 이 프로그램에 영혼을 갖고 하려고 한다"고 말했다. 전현무는 "내가 좋아하는 관객 리액션은 정적이다. 술렁이는 것도 좋아한다. 그때 녹화가 잘 떨어지겠다 싶다. 내가 안됐구나 생각하는 리액션은 '하하하' 웃는 것이다"라고 웃음을 자아냈다.

'히든싱어7'은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가수와 그 가수의 목소리부터 창법까지 완벽하게 소화 가능한 '모창능력자'의 노래 대결이 펼쳐지는 신개념 음악 프로그램. '히든싱어'는 2012년 방송을 시작, JTBC 간판 음악 예능으로 자리잡았고 올해 10주년을 맞았다.

'히든싱어7'은 19일 오후 8시 50분에 첫 방송된다.

한해선 기자 hhs422@mtstarnews.com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