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랙핑크 제니 "송곳니 춤, '핑크 베놈' 포인트 안무"

한해선 기자 / 입력 : 2022.08.19 10:35 / 조회 : 850
  • 글자크기조절
image
/사진=YG엔터테인먼트


그룹 블랙핑크(지수, 제니, 로제, 리사)가 정규 2집 'BORN PINK'와 선공개곡 'Pink Venom'으로 2년만에 역대급 컴백, 글로벌 블링크(팬클럽)와 만난다.

블랙핑크는 19일 정규 2집 'BORN PINK' 발매 기념 온라인 글로벌 기자간담회를 열었다. 블랙핑크는 이날 오후 1시 선공개곡 'Pink Venom'(핑크 베놈)을 발표하고 뮤직비디오 공개와 함께 컴백, 9월 16일 정규 2집 'BORN PINK'(본 핑크)를 발매한다.

제니는 '핑크 베놈'의 상징 포즈를 선보여 눈길을 끌었다. 제니는 "송곳니를 표현했다"며 손 제스처를 선보였다. 리사는 '핑크 베놈'의 킬링 포인트 안무로 "손으로 송곳니를 표현했다. 다들 쉽게 따라할 수 있는 동작"이라고 했다.

블랙핑크는 이번 앨범 활동과 더불어 29일 미국 4대 대중음악 시상식 중 하나인 '2022 MTV Video Music Awards'(MTV VMAs) 무대와 10월부터 북미, 유럽, 아시아, 오세아니아 순으로 약 150만 명 규모의 월드투어를 할 예정이다.

지수는 월드투어를 앞둔 소감으로 "오랜만에 월드투어를 하게 됐다. 팬분들에게 다 쏟아부을 각오로 준비하고 있다. 예전에 준비했던 설렜던 벅찼던 감정을 느끼고 싶다"고 말했다.

image
/사진=YG엔터테인먼트
image
/사진=YG엔터테인먼트
image
/사진=YG엔터테인먼트


제니는 월드투어에서 보여줄 무대에 대해 "저희가 오랜만에 하는 투어인만큼 신곡도 많이 들어갈 예정이고, 지금껏 한 퍼포먼스와 다른 걸 준비하고 있다"고 귀띔했다. 리사는 "더 많은 도시, 공연장에서 블링크를 만날 수 있다는 사실에 떨린다. 이번에 더 재미있게 놀거다"라며 웃었다.

제니는 블랙핑크가 폭발적인 유튜브 구독자수를 자랑한 비결도 물었다. 제니는 "블링크 덕분이다. 처음부터 함께 해주시는, 저희의 새로운 음악이 나올 때마다 좋아해주시는 블링크 덕분에 저희가 이런 감사한 타이틀을 들을 수 있게 됐다"고 말했다.

블랙핑크를 상징하는 색 'Pink'와 독을 뜻하는 'Venom' 두 단어를 결합한 'Pink Venom'은 블랙핑크 고유의 매력을 더욱 짙고 강렬하게 표현한 노래. TEDDY와 Danny Chung이 작사, TEDDY와 24, R.Tee, IDO가 작곡했다. 'Pink Venom' 뮤직비디오는 YG 역대 최고 제작비가 투입돼 기대를 자아낸다.

블랙핑크는 2020년 발표한 정규 1집 'THE ALBUM'으로 K팝 걸그룹 최초의 밀리언셀러 타이틀을 달며 미국 빌보드 200과 영국 오피셜 차트에서 2위를 기록해 국내 아이돌 중 압도적인 글로벌 인기를 입증했다. 블랙핑크 정규 2집 'BORN PINK' 선주문량은 예약 판매 일주일 만인 지난 18일에 이미 150만 장을 넘어서 또 한 번의 기록적인 행보를 예고한다.

한해선 기자 hhs422@mtstarnews.com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